한중협회 이성우 회장에게 선물을 전달하는 중국 광요현 쑹쉐화 현장